현재위치 : HOME > 뉴스 > 주요뉴스

유튜브 게시물지나친 청약률 경쟁...명의도용까지-R

조희원 | 2018.09.13 07:30 | 조회 193

이처럼 여수의 부동산 시장이 과열되면서
건설사 간에는 청약희망자 유치 경쟁도 
치열합니다. 

일부 부동산들이 건설사로부터 
인센티브를 받기 위해 고객들의 명의를 
도용하는 황당한 경우도 발생하고 있습니다. 

조희원 기자입니다. 
           ◀END▶
           ◀VCR▶

A 씨는 최근 신축 생활숙박시설의 
청약권을 신청하려다 황당한 일을 겪었습니다.

누군가 A 씨의 명의를 도용해 
이미 청약을 신청했던 겁니다. 

           ◀INT▶ *A 씨*
"다른 부동산에서 저희 남편 거를 넣었다.. 저희는 전혀 모르는 부분이어서. 업체 쪽에다가 건설사 쪽에다가 문의를 했거든요."

알고 보니 A 씨와 거래조차 한 적이 없는 
한 부동산에서 A 씨의 명의를 
도용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신축 생활숙박시설의 건설사는 
부동산 업자들을 상대로 청약희망자를 모아오면 
인센티브를 주는 마케팅을 진행했습니다. 

이 부동산 대표는 
건설사로부터 인센티브를 받기 위해
아르바이트생을 써 청약희망자를 모집했는데,
할당량을 못 채운 아르바이트생이 
고객들의 명단을 임의로 재활용한 것 같다며 
자신은 이 같은 사실을 몰랐다고 주장했습니다.

           ◀INT▶ *B 부동산 업자*
"(아르바이트생들이) 자기네들이 일당을 받다 보니까 열심히 일을 안 하고 옛날에 받은 명단들을 인원수, 정수 맞추려고 올리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우리가 일일이 확인할 수가 없거든요."
 
그러나 A 씨는 
만난 적도 없는 아르바이트생이 
명의를 도용했다는 말이 
쉽게 이해되지 않을 뿐 아니라 
부동산 업자의 태도도 황당했다고 말합니다.

           ◀INT▶ *A 씨*
"자기들이 받는 인센티브가 있는데, '그 인센티브의 절반을 주겠다. 당첨이 되었을 때.' 이런 황당한 말씀을 하세요. 저희가 원하는 게 돈이 아니다 이렇게 말씀을 드렸죠."

건설사들이 청약 경쟁률을 높이기 위해 
부동산 업자들을 활용해 고객을 모으는
일종의 MGM 마케팅이 
최근 전국에서 성행하고 있습니다.

지나친 고객 유치 활동에
명의를 도용하는 사례까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지만
정확한 유출 경로와 실태 파악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습니다. 

MBC NEWS 조희원입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40,510개(1/2026페이지)
주요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2018 여수MBC 신입.경력사원 채용 (2018.09.06~17까지) 여수MBC 1769 2018.09.07 17:55
40509 올해도 풍성한 한가위-R new 최우식 49 2018.09.24 20:30
40508 성묘객 대상 산불주의 당부 new 김종수 23 2018.09.24 20:30
40507 고흥군, 추석 연휴 비브리오 패혈증 주의 당부 new 최우식 23 2018.09.24 20:30
40506 '오픈워터' 여수박람회장 일원서 진행 new 문형철 35 2018.09.24 20:30
40505 여수시, 정부 특별교부세 21억 5천만 원 확보 new 문형철 27 2018.09.24 20:30
40504 전남도, 고독사 제로 목표 '대학생 지킴이단' 운영 new 최우식 23 2018.09.24 20:30
40503 행안부 주민자치 우수공모 3곳 선정 new 김종수 23 2018.09.24 20:30
40502 광양시, 도교육청..온종일 돌봄사업 추진 new 박민주 22 2018.09.24 20:30
40501 광양시, 오는 28일까지 모범음식점 신청 접수 new 박민주 23 2018.09.24 20:30
40500 지역 관광명소 이색 명절행사 개최 김종수 61 2018.09.23 20:30
40499 백운산 휴양림, 추석연휴 가족 프로그램 운영 박민주 50 2018.09.23 20:30
40498 (리포트)명절을 잊고 사는 사람들(9/23) 김종수 58 2018.09.23 20:30
40497 연휴기간 음주운전 집중단속 실시 김종수 54 2018.09.23 20:30
40496 해경, 유도선 안전관리 실태 조사 조희원 46 2018.09.23 20:30
40495 주행 중이던 BMW 화재..인명피해 없어 김종수 53 2018.09.23 20:30
40494 전남도, 여수산단 공업용수난 해결에 나서 최우식 54 2018.09.23 20:30
40493 전남지역 '전선 지중화율' 낮아 문형철 52 2018.09.23 20:30
40492 고흥군, 투명한 인사정책 실현에 주력 최우식 47 2018.09.23 20:30
40491 여수 공공체육시설, 26일까지 무료 개방 문형철 52 2018.09.23 20:30
40490 유휴지 활용한 코스모스 단지 조성 김종수 38 2018.09.23 2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