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HOME > 뉴스 > 주요뉴스

유튜브 게시물제주도 경로 밀입국 증가 - R

조희원 | 2018.04.17 07:30 | 조회 78

           ◀ANC▶
제주의 관광 무비자 제도를 악용해
여수로 불법 체류를 시도한 중국인 남성과 
브로커 4명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유사한 범죄가 매년 늘어나는 추세라
대책이 필요한 상황입니다. 

조희원 기자입니다. 
           ◀END▶

지난 10일, 제주에서 여수로 무단입국하려던 
중국인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여수행 여객선에 실린 화물차에 숨어 
제주도를 몰래 빠져나가려 했지만
현장에서 검거됐습니다. 

           ◀SYN▶
"현행범으로 체포합니다. 
변호사를 선임할 수 있고..."

추 씨는 지난해 3월, 
관광 무비자 제도를 통해
제주도에 입국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C.G.1] 한 달 안에 출국해야 하지만 
그대로 눌러앉으면서 
불법 체류자가 됐습니다.///

추 씨는 브로커가 올린 광고를 보고,
여수행 선박을 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범행을 도운 한국인 운반책 
43살 임 모 씨와 브로커 일당 4명을 
함께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C.G.2] ◀INT▶ *김항년 / 제주경찰서*
"제주도에서는 일용직이나 이런 데서 일을 
하셨는데 육지 쪽으로 넘어가면 업종이라든지 
임금이라든지 더 나은 조건으로 일할 수 있다고
생각해서 이탈을 시도한 겁니다."

이처럼 제주의 관광 무비자 제도를 악용해
여수와 목포 등 가까운 육지로  
밀입국을 시도하는 범죄는 매년 증가하는 추세. 

[C.G.3] 제도가 도입된 지난 2012년부터
제주도로 입국한 뒤 무단 이탈을 시도하는 
불법 체류자는 꾸준히 늘고 있습니다.///

범죄의 수법도 점점 치밀해지고
조직화하고 있습니다. 

[C.G.4] ◀INT▶ *출입국관리소 관계자*
"신분증 검사를 해요. 한국 사람이냐, 외국 
사람이냐. 대부분 그 사람들이 버젓하게 외국 
신분으로 나오지 않겠죠. 당연히 들키니까. 
한국 사람 신분증이라던가, 아니면 용달차 
같은 데 몰래 숨어가지고 온다던가..."

올해 2월 집계된
국내 불법체류 외국인 수는 27만여명으로
지난해보다 26% 늘어난것으로 조사됐습니다. 

MBC NEWS 조희원입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38,020개(1/1901페이지)
주요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8020 순천만 유채꽃 축제 개최 new 김종태 49 2018.04.21 20:30
38019 여수시, '세계한상대회' 개최지로 결정 new 문형철 54 2018.04.21 20:30
38018 '제48주년 지구의 날' 기념식 개최 new 문형철 29 2018.04.21 20:30
38017 전남드래곤즈, 강원FC에 1대4 패 new 조희원 25 2018.04.21 20:30
38016 여수 플랜트 건설노조, 산재추방 결의대회 new 조희원 32 2018.04.21 20:30
38015 순천시장 경선 앞두고 음해성 게시물 논란 new 김종수 38 2018.04.21 20:30
38014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관련 여당 강력 비판 new 김종수 52 2018.04.21 20:30
38013 정박 중이던 어선 화재...인명피해 없어 new 조희원 29 2018.04.21 20:30
38012 고흥군, 참다래 꽃가루 은행 개방 new 최우식 27 2018.04.21 20:30
38011 구제역 발생에 따른 돼지 긴급 백신접종 실시 new 최우식 28 2018.04.21 20:30
38010 평생교육체제 지원사업 선정..국비 7억 원 지원(4/21) new 김종수 20 2018.04.21 20:30
38009 광양경체청, 기업맞춤형 인력양성 지원 new 박민주 24 2018.04.21 20:30
38008 광양시립중앙도서관, 맘 편한 도서관 확대 운영 new 박민주 22 2018.04.21 20:30
38007 여수)진남관, 300년 만에 해체 - R(싱크 수정) 문형철 75 2018.04.21 07:30
38006 고흥군, 치매 극복에 주력 최우식 54 2018.04.21 07:30
38005 전남도, 민간정원.공동체정원 자원화 추진 최우식 53 2018.04.21 07:30
38004 20일용)수.출입 농산물 허브..성패는?-R 박민주 47 2018.04.21 07:30
38003 장만채 "결과에 승복...민주당 위해 노력할 것" 문형철 69 2018.04.21 07:30
38002 김순빈 예비후보 "권세도 예비후보 지지" 문형철 62 2018.04.21 07:30
38001 (리포트/s)문화콘서트 난장 부활 이계상 39 2018.04.21 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