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HOME > 커뮤니티 > 좋은생각

일찍 철이 든다는 건

복이 | 2018.06.14 08:20 | 조회 103
일찍 철이 든다는 건



초등학생 무렵부터 용돈을 벌기 위해
새벽녘에 일어나 신문을 돌려야 했습니다.
배고파 끼니를 해결해야 할 때면 밥이나 라면을
스스로 차려 먹어야 했습니다.
또래의 친구들이 학교에 갈 시간에 일하러 가야 했었고,
그 아이들이 집으로 돌아갈 때 나는 야학으로
향해야 했습니다.

그 어린 나이에 여러 가지 일들을 전전했을 땐,
조금이라도 돈을 더 주는 곳이 있으면 불문곡직,
이유 불문하고 닥치는 대로 무슨 일이든
하려 했습니다.

단지 돈을 더 벌 수 있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그렇게 조금씩 벌어 집에도 드렸고 저축도 했습니다.
어린 나이에 조그마한 몸뚱이로 감당할 수 없는
육체적 고통을 고스란히 감내하고 삭혀내야만 했습니다.
서글픔과 외로움 그리고 쓸쓸함으로 하염없는 눈물이
함께 했으며 매우 쓰라렸고 아팠습니다.

나의 십 대는 생계유지를 위해 매일 일해야 했으며
그렇게 가난은 나를 일찍 철들게 했습니다.

세상살이에 대해 많은 것을 배웠고,
사람을 대하며 살아가는 감각, 그리고 이해도의 습득과
깊이 있는 현실감각을 얻기도 했습니다.
이렇듯 가난이 아이를 일찍 철들게 한다지만
피눈물의 시기로 다시는 돌아가고 싶지 않다는
마음뿐입니다.

절망을 견디어 내니 희망이 보였습니다.
아픔을 이기고 보니 사랑도 알았습니다.
고독을 참아내 보니 사람도 만났습니다.

지금 힘들지라도 용기와 희망을 잃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살아보니 그 힘든 만큼의 좋은 날도 분명 있습니다.

– 김유영의 '쉼, 하세요' 중에서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6,055개(1/803페이지)
좋은생각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055 작은 긁힘 new 내반쪽♡ 11 2018.06.19 13:11
16054 오늘의 명언!~ new 원숭이!!! 11 2018.06.19 13:07
16053 잘 있었나요 내인생 new *우리 웃어요* 12 2018.06.19 12:44
16052 사랑만 가지고도 병이 나을 때가 있어요 사진 new 복이 17 2018.06.19 08:20
16051 나만의 방, 나만의 황무지 new 스피드아저씨 18 2018.06.19 07:55
16050 오늘의 명언!~ 원숭이!!! 22 2018.06.18 13:23
16049 아름다운 동행 개똥쑥 28 2018.06.18 09:05
16048 바이올린과 연주자 사진 복이 21 2018.06.18 08:51
16047 더 큰 바다로 나갈 수 있다 스피드아저씨 29 2018.06.18 07:46
16046 풀꽃의 힘 사진 첨부파일 생각하는오뎅 65 2018.06.15 15:44
16045 더 사랑하면, 더 행복합니다 사진 복이 72 2018.06.15 08:15
16044 급체 스피드아저씨 59 2018.06.15 07:43
16043 오늘의 명언!~ 원숭이!!! 83 2018.06.14 08:48
16042 한번 맺은 인연은 영원하라 *우리 웃어요* 102 2018.06.14 08:46
>> 일찍 철이 든다는 건 사진 복이 104 2018.06.14 08:20
16040 다가오는 매 순간은... 스피드아저씨 64 2018.06.14 07:40
16039 은밀한 두려움 스피드아저씨 86 2018.06.13 08:36
16038 정직한 마음의 소년 사진 복이 85 2018.06.12 08:59
16037 여름아 개똥쑥 78 2018.06.12 08:36
16036 작은 긁힘 스피드아저씨 78 2018.06.12 0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