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HOME > 커뮤니티 > 좋은생각

정직한 마음의 소년

복이 | 2018.06.12 08:59 | 조회 85
정직한 마음의 소년



1990년대, 미국의 사업가 '케네스 벨링'은
샌프란시스코 베이의 빈민가를 지나던 중 지갑이 없어졌다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벨링의 비서는, 빈민가 사람이 주운 지갑을
돌려줄 리 없다며 포기하자고 했지만,
벨링은 지갑을 주운 사람이 연락을 기다리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몇 시간이 지나도 연락은 없었습니다.
비서는 '지갑에 명함이 있으니, 돌려줄 마음이 있었으면
벌써 연락이 왔을 겁니다.'라고 종용했지만
벨링은 침착한 모습으로 계속 기다렸습니다.

그리고 날이 어두워졌을 때 전화가 왔습니다.
지갑을 주운 사람은 남루한 차림의 어린 소년이었습니다.
소년이 돌려준 지갑에는 돈은 한 푼도 없어지지 않고
그대로 있었습니다.

지갑을 돌려준 소년이 주저하면서 말했습니다.
"혹시 돈을 좀 주실 수 있나요?"

비서가 그럴 줄 알았다며 소년을 비웃었지만
벨링은 웃으며 소년에게 얼마가 필요한지
물었습니다.

"감사해요. 저에게 1달러만 주시면 돼요.
공중전화가 있는 곳을 찾았지만, 전화를 걸 돈이 없었어요.
그래서 돈을 빌려줄 사람을 찾아야 했어요.
그러니까 빌린 돈을 갚으려고요."

소년의 말에 벨링은 의아해하며 물었습니다.
"내 지갑에 돈이 있었는데 왜 그 돈을 쓰지 않았니?"

소년은 환하게 웃으며 대답했습니다.
"그건 제 돈이 아니잖아요.
남의 돈을 허락도 없이 쓰면 안 되잖아요."

소년의 맑은 눈을 본 비서는 부끄러워 고개를 숙였습니다.
감동한 벨링은 이후 빈민가에서 학교에 갈 형편이
어려운 아이들이 공부할 수 있도록,
학교와 아이들을 도왔습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6,055개(1/803페이지)
좋은생각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055 작은 긁힘 new 내반쪽♡ 11 2018.06.19 13:11
16054 오늘의 명언!~ new 원숭이!!! 11 2018.06.19 13:07
16053 잘 있었나요 내인생 new *우리 웃어요* 12 2018.06.19 12:44
16052 사랑만 가지고도 병이 나을 때가 있어요 사진 new 복이 17 2018.06.19 08:20
16051 나만의 방, 나만의 황무지 new 스피드아저씨 18 2018.06.19 07:55
16050 오늘의 명언!~ 원숭이!!! 22 2018.06.18 13:23
16049 아름다운 동행 개똥쑥 28 2018.06.18 09:05
16048 바이올린과 연주자 사진 복이 21 2018.06.18 08:51
16047 더 큰 바다로 나갈 수 있다 스피드아저씨 29 2018.06.18 07:46
16046 풀꽃의 힘 사진 첨부파일 생각하는오뎅 65 2018.06.15 15:44
16045 더 사랑하면, 더 행복합니다 사진 복이 72 2018.06.15 08:15
16044 급체 스피드아저씨 59 2018.06.15 07:43
16043 오늘의 명언!~ 원숭이!!! 83 2018.06.14 08:48
16042 한번 맺은 인연은 영원하라 *우리 웃어요* 102 2018.06.14 08:46
16041 일찍 철이 든다는 건 사진 복이 104 2018.06.14 08:20
16040 다가오는 매 순간은... 스피드아저씨 64 2018.06.14 07:40
16039 은밀한 두려움 스피드아저씨 86 2018.06.13 08:36
>> 정직한 마음의 소년 사진 복이 86 2018.06.12 08:59
16037 여름아 개똥쑥 78 2018.06.12 08:36
16036 작은 긁힘 스피드아저씨 78 2018.06.12 0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