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HOME > 커뮤니티 > 좋은생각

남들과 조금 다를 뿐입니다

복이 | 2018.02.13 08:28 | 조회 83
남들과 조금 다를 뿐입니다



안녕하세요?
지난 따뜻한 하루 편지에서 읽은 난임 부부 이야기에
남겨진 많은 따뜻한 댓글에 저도 용기를 얻고
이렇게 사연을 드립니다.

저는 특수학교에서 아이들을 가르치는 교사입니다.
남들과 틀린 아이들이 아니라 남들과 조금 다른
아이들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장애아동을 가르치는 특수학교 교사들은 생각하시는 것처럼
넓은 이타심과 봉사 정신으로 아이들을 대하는 것은 꼭 아닙니다.
다른 교사들과 똑같이 철저한 직업윤리로 학생들을 가르치고
학생들이 사회로 진출하는 것을 돕고 있습니다.

일부 사람들은 저희 아이들을 치료가 필요한 '환자'로 봅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저희 아이들은 교육이 필요한 '학생'입니다.
간혹 나의 소중한 학생들을 마치 정신질환자처럼 대하는
사람들의 행동을 보면 너무 힘들고 슬픕니다.

장애 학생들은 비장애 학생들보다 현장학습이 많은 편입니다.
더 많은 상황에서 더 많은 사람과 만나게 하기 위해서입니다.
특히 현장학습을 갈 때는 사회화 훈련의 목적으로
대중교통을 많이 이용하는 편입니다.

그러던 어느 날 아이들과 함께 지하철에서 내렸는데
한 취객이 내지른 말은 너무나 충격이었습니다.

"비켜! 이, 병XX"

그러고 휙 가버리는 취객에게 사과를 받기는커녕 한마디
항의도 못 한 저는 그 자리에 주저앉아 그만 울고 말았습니다.
아직 교사가 된 지 2년밖에 되지 않은 저에게
다른 선임 선생님들께서 예전보다는 나아진 것이라고
위로해 주었습니다.

저의 짧은 편지가 따뜻한 하루를 통해서 소개된다면
아이들에게 해 주고 싶은 말이 있습니다.

'선생님은 너희가 있어 너무 행복하고 너희를 너무 사랑해
그리고 앞에서는 나약한 선생님이 되지 않을 거야.
너희들을 내 소중한 학생들이니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5,707개(1/786페이지)
좋은생각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5707 봄 그 빛을 향하여 new 개똥쑥 9 2018.02.21 13:57
15706 '애썼다. 수고했어' new 내반쪽♡ 23 2018.02.21 08:59
15705 아침 식사는 제가 대접할게요 사진 new 복이 20 2018.02.21 08:29
15704 오바마의 어린 시절 new 스피드아저씨 18 2018.02.21 08:00
15703 상대방에 대한 조그만 배려 요그트 21 2018.02.20 15:48
15702 자정의 희망곡 사진 첨부파일 생각하는오뎅 22 2018.02.20 12:52
15701 사랑을 선택하라!!!!! 원숭이!!! 27 2018.02.20 09:39
15700 환희와 행복 내반쪽♡ 24 2018.02.20 09:32
15699 내가 이런 사람이 되었으면 *우리 웃어요* 20 2018.02.20 08:50
15698 멈춤이 두렵지 않다 복이 24 2018.02.20 08:30
15697 고전의 힘 스피드아저씨 22 2018.02.20 07:47
15696 겨울천사 사진 첨부파일 개똥쑥 32 2018.02.19 12:46
15695 그의 여행 사진 첨부파일 생각하는오뎅 34 2018.02.19 10:53
15694 지혜는 물과 같다 내반쪽♡ 32 2018.02.19 08:55
15693 나 하나쯤이야 사진 복이 36 2018.02.19 08:39
15692 깨어있고, 감각적이고, 열정적이고... 스피드아저씨 41 2018.02.19 08:01
15691 정의가 늘 정답인 것은 아니다 미미유 66 2018.02.17 05:26
15690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사진 복이 85 2018.02.14 15:30
15689 5가지가 즐거워야 삶이 즐겁다 *우리 웃어요* 92 2018.02.14 10:07
15688 항상 지키고 있어야 하는 품성 사진 복이 81 2018.02.14 0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