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HOME > 커뮤니티 > 추천도서

집밥의 역사

조각남 | 2019.02.05 12:00 | 조회 192




 

 

 

 

 


 


 




 

 

 


신재근

 

책들의 정원

 

O1월 3O일

 

 

 

 

 


떡국은 언제부터 먹었을까?

 

 

 

 


 




설날에 즐겨 먹는 떡국은 삼국시대에 병탕이라는 이름으로 먹기 시작했다는 기록이 있는데요.



셰프인 저자는 우리 주변에서 흔하게 볼 수 있어 놓치기 쉬운 음식들의 역사를 흥미진진하게 쫓아갑니다.




불고기에서 족발, 피자, 참치회 등 동서양 음식의 유래와 함께 음식문화를 발전시킨 놀라운 발명, 요리에 얽힌 사연 등이 곁들여져 재미를 더합니다.






집밥이라는 말은 일반 가정에서 만들어 먹는 음식을 의미하는 신조어로, 2OOO년대 이전에는 존재하지 않았던 단어. 1인 가구와 맞벌이, 학교 급식이 보편화되면서 집에서 요리를 해서 먹는 일이 줄어들고 외식과 배달 애플리케이션, 편의점 음식 등으로 집밥을 대체하는 경우가 많아졌지만 이와 반대로 먹거리에 대한 불안감이 더해지고 어머니가 집에서 차려주시던 따뜻한 밥상을 그리워하게 되면서집밥이 주목 받고 있는 추세.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5,385개(1/270페이지)
추천도서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5385 모바일 우리가 글을 몰랐지 인생을 몰랐나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99 2019.02.15 12:00
5384 꾸뻬씨의 핑크색 안경 사진 라디오는 내친구 84 2019.02.12 10:04
5383 모바일 소박하고 다정한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43 2019.02.10 12:00
>> 모바일 집밥의 역사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93 2019.02.05 12:00
5381 모바일 설이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82 2019.02.02 12:00
5380 모바일 이건 안 해, 저건 해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77 2019.02.02 11:00
5379 모바일 12O년 전 여수를 읊다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58 2019.02.02 10:00
5378 모바일 지금까지 산 것처럼 앞으로도 살 건가요?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64 2019.02.01 12:00
5377 모바일 자존감 높이려다 행복해지는 법을 잊은 당신에게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63 2019.02.01 11:00
5376 모바일 다들 그렇게 산다는 말은 하나도 위로가 되지 않아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32 2019.02.01 10:00
5375 모바일 수선화에게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40 2019.01.31 12:00
5374 모바일 디디의 우산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41 2019.01.31 11:00
5373 모바일 누가 고양이를 죽였나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36 2019.01.31 10:00
5372 모바일 우리와 당신들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31 2019.01.30 12:00
5371 모바일 하루 사용 설명서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37 2019.01.30 11:00
5370 모바일 좋다고 하니까 나도 좋다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31 2019.01.30 10:00
5369 모바일 엄마에게 안부를 묻는 밤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73 2019.01.25 12:00
5368 예술가가 사랑한 집 사진 라디오는 내친구 176 2019.01.23 16:04
5367 모바일 하고 싶으면 하는 거지… 비혼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188 2019.01.22 12:00
5366 모바일 오늘 잃어버린 자존감을 찾았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조각남 218 2019.01.21 12:00